posted by 국공마 국공마 2020. 6. 25. 00:26

6월 후반에 접어들면서 고3들은 입시라는 터널을 힘들지만 꿋꿋이 통과하고 있다. 올해는 9월 23일 수시 원서 접수가 시작되는데 전체 모집 중 수시 모집이 차지하는 비율이 77%로 여전히 많은 인원을 수시에서 선발하고 있다. 코로나 여파, 고3 학생 수 감소 등의 영향으로 의·치대 및 최상위권 대학의 수시 모집에 졸업생들이 공격적으로 지원할 것으로 예상되고 있다. 고3들을 위한 최상위권 대학의 수시 지원포인트를 소개한다.

2021학년도 고려대, 서울대, 연세대의 정원내 수시 모집은 전년대비 모두 감소했고, 의예과는 소폭 증가, 치의예과는 거의 차이가 없다. 고려대, 서울대, 연세대가 수시 모집을 줄이고 정시 모집을 늘리면서 고3 학생들이 수시 지원 시 심리적으로 위축될 가능성이 있다. 대학을 유지하기 위해 비선호학과로 하향 지원하는 추세가 재학생 위주로 나타날 수 있다. 또 의·치의예 수시 모집 유지로 자연계열 최상위권 학생들의 의·치의예과 지원이 증가할 수 있다. 이 영향으로 의·치의예 모집의 경쟁은 더 치열해지고, 반면 최상위권 대학의 일부 공학, 자연계열 모집단위의 합격선은 낮아질 여지도 있다.

전형 유형별로 봤을 때, 고려대, 서울대, 연세대 등 최상위권 대학에서는 교과전형 모집이 크게 늘고, 논술전형과 실기전형, 즉 특기자 전형 모집이 줄었고, 종합전형도 일부 감소했다. 의예과의 경우도 교과모집이 증가했고, 최상위권 대학과 달리 종합전형도 증가했으며, 논술, 실기 모집 감소했다. 치의예과 모집에서는 종합전형에서 소폭 증가했다.

최상위권 대학의 교과전형 은 고려대 학교추천 전형에서만 모집하는데, 전년도 의과대학 모집 제외 384명 모집에서 올해 1,124명으로 모집인원이 크게 증가했다. 모집인원 증가로 합격자 교과 성적은 과년도보다 낮아질 것으로 예상된다. 수능최저기준 또한 인문, 자연계열 모두 전년도보다 1등급씩 상향 조정하면서 내신이 낮더라도 수능최저기준을 충족할 수 있다면 지원을 적극 고려해 볼 만하다.

논술전형 은 연세대에서만 시행하며, 인문, 자연계열 모두 모집인원을 줄였다. 모집인원 감소에 논술고사 일정도 수능 전이라 수험생들의 부담이 클 것으로 지원율은 낮아질 것으로 전망된다. 수능최저기준도 적용하지 않고, 논술100% 전형으로 선발하기에 논술 대비만 병행할 수 있다면, 올해가 기회일 수도 있다.

의·치의예과 모집에서는 부산대, 이화여대 의예과에서 논술 전형을 폐지했고, 고려대 의과대학과 연세대 의·치의예과는 특기자 전형을 폐지했다. 의·치의예 논술 전형의 경우 학업력 높은 수험생들 중 내신이 불리한 수험생들이 지원하는 전형으로 모집인원이 감소하더라도 수험생들의 지원이 크게 줄지는 않을 듯 하다. 이에 논술 전형을 갖는 다른 대학의 의·치의예과 모집 지원이 증가할 것으로 전망된다.

또, 특기자 모집 감소는 의·치의예 종합전형 지원 증가로 이어질 것으로 전공적합성 및 학업력 높은 학생들이 종합전형으로 몰리면서 과년도 내신 합격선보다 낮아질 수도 있어 보인다. 종합전형 지원 시 전공적합성 및 학업역량의 경쟁력을 높일 필요가 있다.

진학사 입시전략연구소 허철 수석연구원은 “올해 최상위권 대학 수시의 키워드는 교과와 아이러니하게도 수능 성적이라고 할 수 있다. 논술과 특기자 모집이 감소하고, 교과, 종합전형 모집이 늘면서 학업역량은 관련 교과 성적이 중요하고, 최상위권에서는 여전히 높은 수능최저기준을 적용하기에 수험생 감소 상황에서 대학에서 요구하는 높은 수능등급을 유지할 수 있어야 한다.” 며 “올해 최상위권 대학은 더욱 전략적으로 접근해야 할 것으로 본인에게 유리한 요소들을 적용하는 대학을 우선 고려하고 집중할 필요가 있다.”고 조언했다.

댓글을 달아 주세요

posted by 국공마 국공마 2020. 1. 16. 11:15

http://www.veritas-a.com/news/articleView.html?idxno=309935

 

2021대입전형 선택 어떻게 할까.. 수능성적 잣대 ‘최적 전형' 결정 - 베리타스알파

[베리타스알파=손수람 기자] 예비 고3이 치르게 될 2021대입이 채 1년도 남지 않았다. 수시 원서접수가 시작되는 9월 입시가 본격화된다는 점을 고려하면 반년 남짓 남은 셈이다. 수험생 입장에선 집중적으로 대...

www.veritas-a.com

 

댓글을 달아 주세요

posted by 국공마 국공마 2019. 12. 4. 02:59

□ 한국교육과정평가원은 지난 11월 14일(목) 전국적으로 실시된 2020학년도 대학수학능력시험(이하 수능) 채점 결과를 12월 4일(수)에 수험생들에게 통지한다. 개인별 성적통지표는 접수한 곳(재학 중인 학교, 시험 지구 교육청, 출신 학교 등)을 통하여 수험생에게 교부한다. 아울러 수험생 진학 지도를 위해 「영역/과목별 등급 구분 표준점수 및 도수분포」자료도 공개하였다.

□ 2020학년도 수능에 응시한 수험생은 484,737명으로 재학생은 347,765명, 졸업생은 136,972명이었다.

○ 국어 영역 483,068명, 수학 가형 153,869명, 수학 나형 312,662명, 영어 영역 481,828명, 한국사 영역 484,737명, 사회탐구 영역 251,036명, 과학탐구 영역 212,390명, 직업탐구 영역 4,892명, 제2외국어/한문 영역 65,111명이었다.

○ 사회탐구, 과학탐구 영역에서 2개 과목을 선택한 수험생은 전체 응시자 중 각각 99.7%, 99.9%로 수험생의 대부분이 최대 선택 과목 수인 2개 과목을 선택하였다.

□ 국어, 수학 가/나형, 영어 영역 응시자의 탐구 영역별 응시자 비율은 다음과 같다.

○ 국어 영역의 경우 사회탐구 영역 응시자 비율이 51.9%, 과학탐구 영역 응시자 비율이 43.8%이었다.

○ 수학 영역의 경우 가형은 사회탐구 영역 응시자 비율이 0.8%, 과학탐구 영역 응시자 비율이 97.1%이었다. 나형은 사회탐구 영역 응시자 비율이 75.3%, 과학탐구 영역 응시자 비율이 19.9%이었다.

○ 영어 영역의 경우 사회탐구 영역 응시자 비율이 51.8%, 과학탐구 영역 응시자 비율이 44.0%이었다.

□ 성적통지표에는 유형 및 과목별 표준점수, 백분위, 등급을 표기하였다.

○ 수학 영역의 경우에는 유형(가/나형)을, 탐구 영역과 제2외국어/한문 영역의 경우에는 과목명을 함께 표기하였다.

○ 국어, 수학 영역은 평균 100, 표준편차 20으로, 탐구 영역과 제2외국어/한문 영역은 평균 50, 표준편차 10으로 변환한 표준점수를 사용하였다.

○ 영어, 한국사 영역의 경우 절대평가에 따른 등급만 표기하였다.

□ 영역별 1등급과 2등급을 구분하는 등급 구분 표준점수는 다음과 같다.

○ 국어 영역의 경우 131점으로 나타났다.

○ 수학 영역의 경우 가형 128점, 나형 135점으로 나타났다.

○ 사회탐구 영역의 경우 과목에 따라 62점~68점으로 나타났다.

○ 과학탐구 영역의 경우 과목에 따라 64점~68점으로 나타났다.

○ 직업탐구 영역의 경우 과목에 따라 65점~76점으로 나타났다.

○ 제2외국어/한문 영역의 경우 과목에 따라 65점~80점으로 나타났다.

Ⅰ. 영역/과목별 응시자 현황

○ 영역별 응시자 현황은 <표Ⅰ-1>과 같다. 전체 응시자 484,737명 중 국어, 수학, 영어, 한국사, 탐구, 제2외국어/한문 영역의 응시자는 각각 483,068명, 466,531명, 481,828명, 484,737명, 468,318명, 65,111명이었다.

○ 탐구 영역 응시자 중 사회탐구, 과학탐구, 직업탐구 영역의 응시자 비율은 각각 53.6%, 45.4%, 1.0%이었다.

○ 국어, 수학, 영어 영역에 모두 응시한 수험생 수는 전체 응시자의 95.6%인 463,521명이고, 국어, 수학, 영어, 탐구 영역에 모두 응시한 수험생 수는 전체 응시자의 92.8%인 449,987명이었다.

○ 수학 영역 유형별 응시자 현황은 <표Ⅰ-2>와 같다. 수학 영역 가형과 나형의 응시자 비율은 각각 33.0%, 67.0%이었다.

○ 사회탐구 영역의 과목별 응시자 현황은 <표Ⅰ-3>과 같다. 생활과 윤리를 선택한 응시자가 많았으며, 경제를 선택한 응시자는 적었다.

○ 과학탐구 영역의 과목별 응시자 현황은 <표Ⅰ-4>와 같다. 응시자는 각 과목의Ⅰ을 많이 선택하였으며,Ⅰ 과목에서는 지구 과학을, Ⅱ 과목에서는 생명 과학을 많이 선택하였다. Ⅰ, Ⅱ 과목에서 물리 응시자가 적었다.

○ 직업탐구 영역의 과목별 응시자 현황은 <표Ⅰ-5>와 같다. 상업 경제를 선택한 응시자가 많았으며, 해양의 이해, 수산·해운 산업 기초를 선택한 응시자는 적었다.

○ 제2외국어/한문 영역의 과목별 응시자 현황은 <표Ⅰ-6>과 같다. 아랍어Ⅰ을 선택한 응시자가 많았으며, 러시아어Ⅰ을 선택한 응시자는 적었다.

○ 사회탐구, 과학탐구 영역의 궈? 과목 수에 따른 응시자 현황은 <표Ⅰ-7>과 같다. 사회탐구, 과학탐구에서 2개 과목을 선택한 응시자는 각각 99.7%, 99.9%, 1? 과목을 선택한 응시자는 각각 0.3%, 0.1%로, 응시자 대부분이 최대 선택 과목 수인 2개 과목을 선택하였다.

○ 국어, 수학, 영어 영역 응시자의 탐구 영역별 응시 비율은 <표Ⅰ-8>과 같다.

- 국어 영역의 경우 사회탐구 영역 응시자 비율은 51.9%, 과학탐구 영역 응시자 비율은 43.8%이었다.

- 수학 영역의 경우 수학 가형의 사회탐구 영역 응시자 비율은 0.8%, 과학탐구 영역 응시자 비율은 97.1%이었고, 수학 나형의 사회탐구 영역 응시자 비율은 75.3%, 과학탐구 영역 응시자 비율은 19.9%이었다.

- 영어 영역의 경우 사회탐구 영역 응시자 비율은 51.8%, 과학탐구 영역 응시자 비율은 44.0%이었다.

II. 영역/과목별 등급

1. 국어 영역

국어 영역의 등급 구분 표준점수와 등급별 인원 및 비율은 <표Ⅱ-1>과 같다. 1등급과 2등급을 구분하는 등급 구분 표준점수는 131점으로 나타났다.

2. 수학 영역

수학 영역의 등급 구분 표준점수와 등급별 인원 및 비율은 <표Ⅱ-2>와 같다. 1등급과 2등급을 구분하는 등급 구분 표준점수는 가형 128점, 나형 135점으로 나타났다.

3. 영어 영역

영어 영역의 등급 구분 원점수와 등급별 인원 및 비율은 [표 II-3]과 같다.

4. 한국사 영역

한국사 영역의 등급 구분 원점수와 등급별 인원 및 비율은 [표 II-4]와 같다.

5. 사회탐구 영역

사회탐구 영역의 과목별 등급 구분 표준점수와 등급별 인원 및 비율은 [표 II-5]와 같다. 1등급과 2등급을 구분하는 등급 구분 표준점수는 생활과 윤리 64점, 윤리와 사상 62점, 한국 지리 66점, 세계 지리 64점, 동아시아사 67점, 세계사 63점, 법과 정치 65점, 경제 68점, 사회·문화 64점으로 나타났다.

6. 과학탐구 영역

과학탐구 영역의 과목별 등급 구분 표준점수와 등급별 인원 및 비율은 [표 II-6]과 같다. 1등급과 2등급을 구분하는 등급 구분 표준점수는 물리Ⅰ 64점, 화학Ⅰ 64점, 생명 과학Ⅰ 66점, 지구 과학Ⅰ 67점, 물리Ⅱ 68점, 화학Ⅱ 67점, 생명 과학Ⅱ 64점, 지구 과학Ⅱ 65점으로 나타났다.

7. 직업탐구 영역

직업탐구 영역의 과목별 등급 구분 표준점수와 등급별 인원 및 비율은 [표 II-7]과 같다. 1등급과 2등급을 구분하는 등급 구분 표준점수는 농업 이해 66점, 농업 기초 기술 66점, 공업 일반 65점, 기초 제도 68점, 상업 경제 70점, 회계 원리 72점, 해양의 이해 76점, 수산‧해운 산업 기초 68점, 인간 발달 71점, 생활 서비스 산업의 이해 68점으로 나타났다.

8. 제2외국어/한문 영역

제2외국어/한문 영역의 과목별 등급 구분 표준점수와 등급별 인원 및 비율은 [표 II-8]과 같다. 1등급과 2등급을 구분하는 등급 구분 표준점수는 독일어Ⅰ 65점, 프랑스어Ⅰ 66점, 스페인어Ⅰ 65점, 중국어Ⅰ 68점, 일본어Ⅰ 65점, 러시아어Ⅰ 67점, 아랍어Ⅰ 80점, 베트남어Ⅰ 75점, 한문Ⅰ 68점으로 나타났다.

http://www.jinhak.com/IpsiStrategy/NewsDetail.aspx?ContentID=822517&Sigi=J

 

합격예측은 진학사!

□ 한국교육과정평가원은 지난 11월 14일(목) 전국적으로 실시된 2020학년도 대학수학능력시험(이하 수능) 채점 결과를 12월 4일(수)에 수험생들에게 통지한다. 개인별 성적통지표는 접수한 곳(재학 중인 학교, 시험 지구 교육청, 출신 학교 등)을 통하여 수험생에게 교부한다. 아울러 수험생 진학 지도를 위해 「영역/과목별 등급 구분 표준점수 및 도수분포」자료도 공개하였다. □ 2020학년도 수능에 응시한 수험생은 484,737명으로 재학생은 347,76

www.jinhak.com

 

댓글을 달아 주세요

posted by 국공마 국공마 2019. 11. 18. 16:46

http://www.veritas-a.com/news/articleView.html?idxno=303614

 

[단독] 2020수능 만점자 10명 확인.. 늘푸른고 와부고 한영외고 각1명 추가 - 베리타스알파

[베리타스알파=손수람 기자] 2020수능 만점자가 3명 더 확인되면서 총 10명으로 늘었다. 새로 파악된 만점자는 인문계열 2명, 자연계열 1명이다. 인문계열과 자연계열에서 일반고 만점자가 각1명 나온 점이 눈길...

www.veritas-a.com

 

댓글을 달아 주세요

posted by 국공마 국공마 2019. 11. 15. 14:07

http://www.veritas-a.com/news/articleView.html?idxno=303022

 

수능 가채점이후 ‘단계별 필수 포인트’..지원전략 앞서 일정 파악부터 - 베리타스알파

[베리타스알파=권수진 기자] 2020수능이 끝나면 마지막 레이스가 남았다. 수험생들은 수능이 끝난 이후 숨가쁘게 이어지는 대입 일정을 미리 체크해둬야 한다. 가장 먼저 해야 할 일은 가채점 결과를 분석해 본인...

www.veritas-a.com

 

댓글을 달아 주세요

posted by 국공마 국공마 2019. 11. 15. 10:09

https://search.naver.com/search.naver?where=nexearch&sm=tab_etc&query=2020%ED%95%99%EB%85%84%EB%8F%84%20%EC%88%98%EB%8A%A5%20%EA%B5%AD%EC%96%B4%20%EC%8B%A4%EC%8B%9C%EA%B0%84%EB%93%B1%EA%B8%89%EC%BB%B7

 

2020학년도 수능 국어 실시간등급컷 : 네이버 통합검색

'2020학년도 수능 국어 실시간등급컷'의 네이버 통합검색 결과입니다.

search.naver.com

 

댓글을 달아 주세요

posted by 국공마 국공마 2019. 11. 13. 23:59

http://www.edujin.co.kr/news/articleView.html?idxno=31955

 

[2020 정시 대입 전략] 수능 점수 극복하는 10가지 절대 전략! - 에듀진 인터넷 교육신문

수능 전략만 잘 세워도 목표 대학 합격률 높일 수 있다!내일은 수능 결전의 날이다. 모든 수험생들이 자신의 기량을 100% 발휘해 좋은 점수를 받으면 더 없이 좋겠지만 수능 점수가 만족스럽지 않다고 좌절할 필...

www.edujin.co.kr

 

댓글을 달아 주세요

posted by 국공마 국공마 2019. 11. 1. 12:15

http://www.jinhak.com/IpsiStrategy/NewsDetail.aspx?ContentID=822463&Sigi=J

 

합격예측은 진학사!

입시전략 진학사의 예측은 현실이 된다! 분석자료와 뉴스로 보는 입시!

www.jinhak.com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