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osted by 국공마 국공마 2020. 7. 4. 00:13

http://www.dhnews.co.kr/news/articleView.html?idxno=124997

 

고2를 위한 상위권 대학 변경사항 포인트 셋! - 대학저널

[대학저널 백두산 기자] 현 고2학생들이 대입을 치르는 2022학년도 대입 시행계획이 발표됐다. 예고됐던 바와 같이 전체적으로는 수시가 줄고 정시가 늘어났다. 2022학년도 수시 모집인원은 2021학�

www.dhnews.co.kr

 

댓글을 달아 주세요

posted by 국공마 국공마 2020. 6. 8. 22:42

https://news.imaeil.com/Society/2020052414564179514

 

고2가 치를 2022 대입 수시모집 전형, 가볍게 훑어보기 - 매일신문

고2는 내년(2022학년도)에 대입을 치른다. 변경되는 학생부 기재 내용, 진로선택과목을 대학이 어떻게 평가할지 등 고려해야 할 사항이 적지 …

news.imaeil.com

 

댓글을 달아 주세요

posted by 국공마 국공마 2020. 3. 15. 15:15

*특목, 자사고 등은 자체적으로 입시노하우와 진학지도체계가 정립되어있기 때문에

 

가장 보편적인, 인문계 고등학교(일반고)에 초점을 맞춰 내용을 구성했습니다.

 

*고1과 고2가 유사한 선택의 순간을 맞이하기때문에 복+붙 된 내용이 많습니다.

 

<1>

 

앞선 칼럼에서 다룬,

 

[국공마 입시칼럼] 대학으로 향하는 길 : (2) 예비 고1, 수시냐 정시냐https://cafe.naver.com/kjbrothers/2309

 

를 고1일때 봤을리가 없는, 올해로 고등학교 2학년을 맞이하는 학생들이나

 

올해 고1 이지만, 내신성적이 수시로 밀고가기도 애매하고 그렇다고 정시로 돌리자니 점수가 아까운,

 

그런 상황의 학생들이었다면, 고등학교 2학년이 된 시점에, 다시금 수시냐 정시냐를 한번 더 고민해봐야 한다.

 

재수를 결심하지 않는이상, 이번이 사실상 마지막 기회가 될 것이다.

 

 

 

<2-1> (복 + 붙)

 

여전히 내신 결과가 좋아서 그정도의 성적을 유지, 내지는 조금 더 발전시키면 목표대학에 충분히

 

진학 할 수 있다면 여전히 수시(학생부종합)로 진학하는것이 유리하기때문에 

 

계속 수시에 초점을 두고 준비하면된다.

 

(2학기나 고3이 되어서 성적이 급락하는 등의 큰 변수가 생기지 않는다면 말이다)

 

 

 

<2-2> (복 + 붙)

 

하지만 반대로 1학기 내신 결과가 좋지않아 앞으로 성적을 더 올려야 간신히 목표대학에 진학 할 수 있거나

 

성적을 더 올려도 목표대학으로의 진학이 힘들다 판단되면 수시 (학생부종합) 로 대학에 진학하는건 다시

 

생각해봐야한다.

 

수시를 고집하되 현재 성적에 맞춰 목표대학을 낮춰 정할것인지,

 

(내신점수에 따른 대학진학가능성을 알아보는 방법은 추후 따로 다룰예정)

 

아니면 목표대학에 맞춰 다른길 (정시, 논술전형 등)을 모색할 것인지를 말이다.

 

 

 

이때 정시에대해 막연하게 두려움을 갖고있는 사람이 많은데,

 

수시,정시를 불문하고 입시에 쉬운길이란 애시당초 존재한적이 없다.

 

정시는 분명 수시보단 어렵고 험난한 여정이 기다리고 있는것이 사실이기는 하지만

 

그럼에도 나는 이런 상황이라면 감히 정시를 권장하고 싶다. (목표대학을 낮추기 싫다면)

 

'길이 끊어진, 아스팔트 도로' 보단 '길이 이어져는 있는, 비포장 도로' 가 낫지 않겠는가?

 

( + 내신성적과 크게 상관없는 논술전형도 같이 고려해보는것도 좋다)

 

 

 

이것이 고등학교 2학년 학생에게 주어지는 선택지이다.

 

이 선택의 기로에서, 만약 아무런 선택도 하지 않는다면, 당신은 

 

수시도, 정시도 선택할 수 없는 순간을 목격하게 될것이다.

 

 

 

 

 

요약

 

1. 고2 도 고1때와 마찬가지로 수시냐 정시냐를 저울질 해야한다. (마지막 기회)

 

2-1. 내신성적이 목표대학 입시결과에 근접하는 성적이라면, 수시로 밀고가자

 

2-2. 내신성적이 목표대학 입시결과에 못미치거나, 회복이 불가한 수준이라면

     논술전형, 정시전형 등 다른길을 모색하자. 빠를수록 좋을것이다.

댓글을 달아 주세요

posted by 국공마 국공마 2020. 2. 4. 01:26

http://edu.donga.com/?p=article&ps=view&at_no=20200131182134184398&titleGbn=hot&page=2

 

‘대변혁’ 2022 대입, 수험생 전략은 어떻게 달라져야 할까

《2020년 새해가 되며 예비 고3과 고2 그리고 고1이 대입 무대에 올랐다. 하지만 본격적인 시작도 하기 전부터 유독 험난한 대입이 될 것이란 신호가 감지되고 있다. 이들 수험생…

www.edudonga.com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