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osted by 국공마 국공마 2019.09.11 20:03

http://www.veritas-a.com/news/articleView.html?idxno=168867

 

[2020수시경쟁률] 전국 33개교 논술 40.98대1 ‘상승’.. 서강대 ‘최고’ 95.33대1 - 베리타스알파

[베리타스알파=유수지 기자] 올해 논술실시 33개교의 경쟁률은 40.98대1(모집1만2056명/지원49만4001명)을 기록했다. 지난해 39.2...

www.veritas-a.com

 

댓글을 달아 주세요

posted by 국공마 국공마 2019.09.11 16:40

안녕하세요

 

수능국어강사 김철훈 입니다.

 

 

 

여러분들이 오늘 이 순간까지 대학입시(정확히는 수시)를 위해 준비한 모든것들을 대학에 제출하고

 

입학사정관들의 평가를 받기위한 준비가 이제 거의 마무리가 되었을겁니다.

 

우선, 그동안 너무 고생많으셨다고 말씀드리고싶습니다.

 

 

 

그러나, 수시원서접수는 어디까지나 '원서접수' 일 뿐이지 아직 그 어떠한 결과도 나와있는것이 아니지요.

 

그간의 모든 노력들은 바로 이 '시작' 을 위한 것이었다면,

 

최종합격자 발표를 받는 그날까지의 여정은 출발선에서 결승선까지의 여정이라 보시면됩니다.

 

쉽게말해, 지금부터가 진짜 시작입니다.

 

이제부터 여러분들이 보내게될 시간이 가장 중요합니다.

 

면접준비도 하셔야하고, 누군가는 수능최저를 맞추기위해 수능공부에 혼신을 다해야할것이며,

 

누군가는 논술준비에 더 박차를 가해야하지요.

 

설령 위의 그 어떤것도 준비할 필요가없는 상황일지라도 혹시 모르지요. 

 

수시 결과를 받아드는순간 필요해질지도......

 

 

 

결론은 이겁니다.

 

입시, 이제 시작입니다.

 

수시 원서접수가 끝났다고 입시가 끝난것처럼 마음을 내려놓지 마세요.

 

매 해 이 시기가되면 고3 교실들의 분위기가 수능끝난 직후의 그것과 비슷합니다.

 

최종결과를 받아들때까진 그 어떤것도 끝나지않았습니다.

 

매 순간순간은 최종결과를 위한 시작의 집합에 불과합니다.

 

그 중 하나라도 소홀했다면, 여러분들은 원하는 결과를 받아들기를 기대하지 않으시는게 좋을겁니다.

 

 

 

지금까지 수고많으셨고, 합격증을 손에 받아들때까지, 앞으로도 수고하시길 바랍니다.

댓글을 달아 주세요

posted by 국공마 국공마 2019.09.09 12:15

http://edu.donga.com/?p=article&ps=view&at_no=20190906181213514571&titleGbn=hot&page=1

 

수시 원서접수 ‘디데이’ 시시각각 바뀌는 경쟁률, 고려할까? 말까?

 동아일보 자료사진2020학년도 대입 수시모집 원서접수가 시작됐다. 오늘(6일)부터 10일까지 원서접수가 진행되는 가운데 서울대는 8일(일), 고려대와 연세대를 비롯한 주…

www.edudonga.com

 

댓글을 달아 주세요

posted by 국공마 국공마 2019.08.29 03:16

http://www.veritas-a.com/news/articleView.html?idxno=166660

 

[2020수시] 복수지원 필수체크 '6회 카드 차감' - 베리타스알파

[베리타스알파=권수진 기자] 2020수시에서 동일대학 내 여러 전형에 복수지원을 허용하고 있는 곳은 어디일까. 수험생들은 2020수시 접수를 앞...

www.veritas-a.com

 

댓글을 달아 주세요

posted by 국공마 국공마 2019.08.15 22:38

http://www.veritas-a.com/news/articleView.html?idxno=164228

 

[2020수시] '대학별 마감시각부터 확인'..원서접수 한달앞으로 - 베리타스알파

[베리타스알파=유수지 기자] 2020수시 원서접수가 한 달 앞으로 다가왔다. 올해 수시 원서접수는 대교협이 정한 전형계획(시행계획)에 따라, 대...

www.veritas-a.com

 

댓글을 달아 주세요